기사 메일전송
괴물 유령 자유인 - 그들을 짓누르는 것은 무엇일까?
  • 기사등록 2022-06-12 13:49:29
  • 기사수정 2022-09-28 06:25:12
기사수정

괴물 유령 자유인


배급사 (주) 스튜디오 보난자

감독 홍지영

출연 금채은, 윤해신, 권기하, 엄태나



성심과 은수는 동성연인이다. 

사회에서는 결코 인정하지 않기에 

결국 서로에 대한 믿음은 깨지고 사랑은 실패하게 된다. 

성심은 삶에 대한 믿음을 잃으며 헤매이고, 

은수는 매일 밤 악몽에 시달린다. 



한편 배우인 성철은 한 극단에서 스피노자를 연기하게 되면서 

유대인 공동체에선 이단자로, 기독교도 사이에서는 무신론자로 낙인찍혀 

이중으로 추방당한 스피노자의 삶을 직접 체험하게 되지만, 

그 어디에서도 그의 삶에서 해답을 찾을 순 없다. 


그들을 짓누르는 것은 무엇일까? 

이 시대 진정한 자유의 길은 과연 있기는 한 것일까? 

괴물들과 유령들은 자유로워질 수 있을까?


1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6-12 13:49:2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피소스테기아
  •  기사 이미지 시계꽃
  •  기사 이미지 아름다운 우리나라 꽃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